‘출사표’ 장혜진, 딸 나나 위해 본격 선거운동 가담 ‘미친 존재감 예고’

김경은기자 | 기사입력 2020/07/06 [14:53]

‘출사표’ 장혜진, 딸 나나 위해 본격 선거운동 가담 ‘미친 존재감 예고’

김경은기자 | 입력 : 2020/07/06 [14:53]

 

 

‘출사표’ 장혜진이 딸 나나를 위해 본격 선거운동에 가담한다.  

 

7월 1일 KBS 2TV 새 수목드라마 ‘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’(극본 문현경/연출 황승기, 최연수/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, 프레임미디어/이하 ‘출사표’)가 첫 방송됐다. ‘출사표’는 취업 대신 출마를 선택한 미친 취준생 구세라(나나 분)와 그녀를 둘러싼 신박한 캐릭터의 향연, 유쾌하면서도 가슴을 쿵 치는 스토리 등이 맞물려 방송 첫 주부터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었다.

 

캐릭터 맛집 ‘출사표’. 그중에서도 빼놓을 수 없는 것이 ‘세라 패밀리’이다. 큰 소리를 떵떵 치는 것 같지만 늘 딸 걱정을 하는 어쩔 수 없는 딸 바보 아빠 구영태(안길강 분), 악의는 없는데 자꾸만 돈 까먹는 사고를 치고 마는 귀여운 엄마 김삼숙(장혜진 분). 여기에 미친 취준생 구세라까지. 이들 세 사람의 가족 케미는 환상을 넘어 환장의 웃음을 선사하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.

 

특히 딸이 무소속 기호 5번으로 구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사실을 모른 채 기호 1번의 선거운동 알바를 하는, 그것도 심지어 가장 잘해서 맨 앞에 서서 스텝을 밟는 엄마 김삼숙의 모습은 큰 웃음을 빵빵 터뜨렸다는 반응이다. 이렇게 재미있는 김삼숙 캐릭터를 연기한 배우가 드라마 ‘사랑의 불시착’ 속 시선강탈 캐릭터 고명은 역의 장혜진이라는 사실이 또 한 번 놀라움을 자아냈다.

 

이런 가운데 7월 6일 ‘출사표’ 제작진이 3회 방송을 앞두고, 드디어 엄마 김삼숙이 딸 구세라를 위해 선거운동에 본격 가담하는 장면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.

 

사진 속 김삼숙은 무소속 기호 5번 구세라를 상징하는 핑크색 티셔츠, ‘기호5번 세라맘’이라고 쓰인 머리띠, 구세라의 어깨띠를 착용한 모습이다. 그녀는 등장만으로도 시선을 강탈한다. 멋들어지게 선글라스를 착용한 채 꽃가루를 뿌리며 거리에 나타난 김삼숙이 두 손을 번쩍 치켜든 것. 그런 김삼숙의 모습이 신기하다는 듯 바라보는 행인들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.

 

이와 관련 ‘출사표’ 제작진은 “앞서 딸 구세라의 출마 소식을 듣고 말렸던 김삼숙이, 본격적으로 딸의 선거운동을 돕기 위해 나선다. 이 과정에서 사고를 쳐도 결코 미워할 수 없는 귀여운 엄마 김삼숙과 굳센 딸 구세라의 케미가 반짝반짝 빛날 것이다. 특히 배우 장혜진은 남다른 존재감으로 캐릭터의 맛을 제대로 살릴 것이다. 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.”라고 전했다. 

 

한편 KBS 2TV 새 수목드라마 ‘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’는 민원왕 구세라(a.k.a 불나방)가 구청에서 참견도 하고 항의도 하고 해결도 하고 연애까지 하는 오피스 로코이다. ‘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’는 7월 8일 수요일 밤 9시 30분 방송된다. 

 

사진 제공 =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, 프레임미디어

 
광고
많이 본 기사